경남대학교 박물관. 박물관 內


현재 위치

> 전시안내 > 상설전시실 > 소개

소개

문명에 드리운 자연의 은유! 상설전시실

박물관

수백만 년에 걸친 인간의 역사는 자연과 함께 살아온 공존의 역사이다.

지구상에 처음 인류라는 이름으로 모습을 드러냈을 때부터, 인간의 삶은 자신을 둘러싼 주변 환경과 밀접하게 연관되어 있었다.

자연 속에서 식량을 구하고 또 그 환경을 극복해 가는 과정에서 인간은 지식을 쌓고 지혜를 축적하였다.

현대를 살아가는 우리들 삶 속에는 원시-고대를 거치면서 축적된 인간의 지혜가 고스란히 구현되어 있다.

 이러한 취지에서 상설전시실은 『文明에 드리운 自然의 은유』라는 주제를 가지고 자연과 인간이 함께 살아온 역사를 5개의 장으로 나누어 전시하였다.